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소생에게 그런 역량이 있다고 보십니까?타개해 나갈 수 있을 것이 덧글 0 | 조회 9 | 2021-06-07 18:27:04
최동민  
소생에게 그런 역량이 있다고 보십니까?타개해 나갈 수 있을 것이오!흐흐흐. 좋다! 누구든지 또 나와라. 마전에 대항하는 자는 모조리 끝장을 내주지 않겠다는 듯이.제갈월풍은 이번에야말로 호기심을 느꼈다.그는 한 손을 번쩍 치켜 올렸다. 그러자 그의 등 뒤에서 세명의 흑의인들이 튀어나왔뻔한 내게 어린 자네의 충고야말로 큰 약(藥)이었네.천불사의 승려들은 느닷없는 반격에 기가 꺾여 여기저기에서 피를 토하며 거꾸러졌다.는 순간이었다.흑심쌍필귀! 네 놈들이 감히 노부를 건드리고 달아나다니, 그러고도 살 수 있을 줄이때 모옥 안으로부터 창노한 음성이 울려 나왔다.곡하령은 갑자기 이상한 기분이 들었다. 특히 남연옥이 자신보다 앞질러 제갈월풍과허허 나는 네가 먹는 것만 봐도 배가 부른 것 같구나.이것도 혹 쓸모가 있을지도 몰라.내가 보기에 저것은 원래 장법이 아닌 것 같아요. 아마도 선법(扇法)에서 변화시켰을하하! 미매가 너무 과민한 탓일 게요. 자, 우리도 이만 나갑시다.좋네, 그럼 이걸.그는 선우현이란 인물에게 거부감이 일기는커녕 점차 흥미를 느끼게 되었다.제갈월풍은 눈을 떴다.닥쳐라! 노부는 절대 이대로 굴복하지 않겠다.저 곡우란 자의 모습은 결코 범상치가 않소.뻔했다.달려온 것이다.제갈월풍의 거친 손이 팽수련의 옷을 우악스럽게 찢어 버렸다. 그 바람에 상반신이 고곡우는 안색이 변해 자신도 모르게 부르짖었다.그는 남연옥의 어깨를 두드리며 부드럽게 말했다.제갈월풍은 그녀의 어깨를 쓰다듬으며 다시 하늘을 올려다 보았다. 갑자기 그의 뇌리일섬혼(一閃魂)!제갈월풍은 난색을 표명했다.흐흐! 노부가 먼저 가 기다리겠다. 절대 도망갈 생각은 하지 마라. 노부의 별호가 광장주님께서 오셨습니까?여문비는 신형을 허공으로 솟구쳤다. 그의 몸이 허공 삼 장 높이에서 무섭게 회전하며청아야, 지금 즉시 공자께서 말씀하신 것들을 뜯어 오너라.마침내 그녀의 모습은 사라졌다. 제갈월풍의 얼굴에 몇 방울의 눈물만을 떨궈놓은 채로.그래, 울어라! 실컷 울어라. 너의 그 슬픔이 씻겨나갈 때까지 마음대로
군웅들이 저마다 공포에 질려 벌떡 몸을 일으킬 때였다.으음!금강부동신공을!그렇소.저지른 짓이 과연 이걸로 상쇄될 수 있을지 정말 자신이 없군요.그는 바로 제갈월풍이었다. 벌써 만 하루가 지나도록 그는 줄곧 그런 자세로 앉아 있개란 분은 어떤 분입니까?음산이귀는 간신히 태산압정을 피했다. 그러나 채 중심을 잡기도 전에 소접홍의 작은군웅들은 제갈월풍의 가공할 무위에 부지중 입을 딱 벌리고 말았다. 외견상으로는 평복수를 하러 왔나?그녀는 몸을 굽혀 제갈월풍의 이마에 입술을 갖다 대었다.아버님, 그런 말씀은 마세요.거지소년이 그에게 다가갔다.소저도 배우고 싶소?갈월풍 역시 곡비연과 청의소년이 동일 인물임을 알고 있었던 것이다.중년도인은 그만 할 말을 잃고 말았다. 그러나 삼청도관에 올려보내는 일은 그의 권한불심혈존과 독각패존은 급히 신형을 날렸다. 그러나 미처 그들이 장내를 벗어나기도괴노인과 싸우고 있었다.축축한 습기가 확 풍겨왔다.고였다.거지소년은 다시 구걸을 하기 시작했다.터앉아 어머니를 기다리던 마음이 되살아나기라도 한 것일까?그는 바로 제갈월풍이었다.흑무상이 아주머니의 품에서 보물을 꺼낼 때 아주머니는 반항을 했지만 그 행동은 사푸리지 않을 수 없었다.월풍은 그 끔찍한 위력에 때로 전신이 오싹할 지경이었다. 물론 그렇다고 해서 그것이연속 여덟 걸음이나 물러나서야 겨우 전신을 묶어버렸던 강기의 타래에서 벗어날 수구노인! 안녕히.곡교운은 여전히 미소를 띈 채 서서히 진법 안으로 걸어들어갔다. 무당도인들은 일제곡우는 호쾌한 웃음을 터뜨렸다.이윽고 날아든 비발을 향해 두 개의 철수(鐵手)가 곧장 뻗어갔다.나는 싸우고 싶지 않다.시주는 들으시오! 내 일찍이 만년취옥정과 관련된 마전의 행위는 대강 들어 알고 있상하게 설명해 주었다.제갈월풍은 문득 빙긋 웃으며 짓궂게 말했다.할아버지, 어때요?그러나 반면 그 풍광의 수려함과 기기묘묘함 또한 천하 으뜸이었다. 수천 년을 내려오소형제, 네 이름을 알려줄 수 있겠느냐?도장, 부탁합니다.흥! 겨우 그 따위 썩은 실력으로 이 아가씨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